광고

도, ‘올해의 우수 푸드뱅크·마켓’에 하남시푸드뱅크 선정

올해의 우수 푸드뱅크·마켓, 민선 8기 처음으로 선정
첫 대회에 11개 사업장 몰려…하남시푸드뱅크 우수한 실적 등 인정받아

대부신문 | 기사입력 2022/08/19 [19:19]

도, ‘올해의 우수 푸드뱅크·마켓’에 하남시푸드뱅크 선정

올해의 우수 푸드뱅크·마켓, 민선 8기 처음으로 선정
첫 대회에 11개 사업장 몰려…하남시푸드뱅크 우수한 실적 등 인정받아

대부신문 | 입력 : 2022/08/19 [19:19]

 

 ▲ 기념사진

 

경기도가 기부 물품을 취약계층 등에 지원하는 푸드뱅크·마켓 활성화를 위해 민선 8기 처음으로 도입한 ‘올해의 우수 푸드뱅크·마켓’ 심사 결과, 하남시푸드뱅크를 최종 선정했다.

 

앞서 도는 지난 7월 15일부터 29일까지 시‧군에 공모 신청한 11개 푸드뱅크·마켓 사업장을 대상으로 심사를 진행했다. 기부식품 등 제공사업 전문가, 교수 등이 심사위원으로서 기부 물품 제공실적과 이용자·기부처 수 확보, 사업장 역점사업 등을 평가했다.

 

올해의 우수 푸드뱅크·마켓으로 선정된 하남시푸드뱅크는 기부 물품 제공액, 이용자·기부처 발굴 실적 등 전반적인 사업장 운영실적이 우수했다. 특히 코로나19 극복 물품 지원, 반려식물 나눔 정서지원 사업, 건강지킴이 사업 등 창의적이고 특색있는 자체 사업을 실시해 좋은 평가를 받았다.

 

경기도는 하남시푸드뱅크에 추가인력 1명에 대한 인건비와 시설 리모델링 지원 등 5천만 원 상당의 인센티브를 제공한다.

 

권문주 경기도 복지사업과장은 “올해의 우수 푸드뱅크·마켓 사업은 열심히 잘하는 사업장에 ‘더 많은 기회’, ‘더 나은 기회’를 드리고자 준비한 ‘경기찬스’의 하나”라며 “이번 사업이 기부식품 등 제공사업 활성화를 위한 신호탄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푸드뱅크·마켓은 기업이나 개인으로부터 식품·생활용품 등을 기부받아 어려운 이웃과 취약 사회복지시설 등에 무상으로 나눠주는 민간사업이다. 경기도에는 1998년부터 일부 기관이 자생적으로 설립되기 시작해 현재는 86곳이 운영 중이다. 지난해 기준 도내 푸드뱅크·마켓 85곳은 취약계층 5만2천108명과 1천857개 단체에 629억 원 상당의 물품을 제공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