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안산시자살예방센터, 자살예방의 날 맞아 토크콘서트 ‘마음에도 늦잠이 필요해’개최

대부신문 | 기사입력 2022/09/19 [08:56]

안산시자살예방센터, 자살예방의 날 맞아 토크콘서트 ‘마음에도 늦잠이 필요해’개최

대부신문 | 입력 : 2022/09/19 [08:56]

 

  ▲ 안산시자살예방센터, 자살예방의 날 맞아 토크콘서트 ‘마음에도 늦잠이 필요해’개최

 

안산시(시장 이민근) 자살예방센터는 자살예방의 날(9월 10일)을 맞아 이달 28일 안산문화예술의전당 달맞이극장에서 토크콘서트 ‘마음에도 늦잠이 필요해’를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세계보건기구(WHO)와 국제자살예방협회(IASP)가 제정한 자살예방의 날은 생명의 소중함과 자살문제에 대한 심각성을 널리 알리고 대책 마련을 위해 제정됐다.

 

우리나라도 2011년 제정된 자살예방 및 생명존중 문화조성에 관한 법률에 따라 9월 10일을 법정 기념일로 지정해 기념하고 있으며, 안산시자살예방센터에서는 매년 다양한 행사로 자살예방의 날을 알리고 자살예방 홍보를 실시하고 있다.

 

이번 행사는 유명 유튜버 오진승 정신과전문의와 현 고려대 안산병원 정신과전문의인 이종하 안산시자살예방센터장이 출연해 ‘나를 치유하는 자기돌봄’에 대해 토크콘서트 형식으로 진행된다.

 

참가 신청은 안산시자살예방센터 누리집(http://www.assp.or.kr)이나 전화로 사전 접수하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이종하 안산시자살예방센터장은 “이번 행사가 자살예방의 필요성을 알리고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치유와 회복의 시간이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2013년 개소한 안산시자살예방센터는 ▲자살고위험군 위기사례관리 ▲자살유족지원사업 ▲자살예방교육사업 ▲자살예방 브랜드 ‘살구’를 활용한 생명존중문화 확산사업 등을 추진하고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전화로 문의하면 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